반곡초등학교 로고이미지

독서한마당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이 곳은 여러분들이 책을 읽고 난 후의 느낀 점,

친구들에게 소개하고 싶은 책과 그 이유를 적는 곳입니다.

열심히 책을 읽는 반곡어린이가 되어봅시다.

어린이를 위한 비폭력 대화
작성자 이주은 등록일 18.02.07 조회수 710

이 내용은 나를 들여보아요, 상처 주는 말을 알아차려요, 나로 말을 시작해요, 보고 들은 대로 말해요,

느낌을 말해요, 필요를 말해요, 부탁해요, 화가 날 땐 이렇게 말해요, 칭찬도 비난도 똑같아요,

내 마음을 내가 알아줘요 라는 내용들이 있었다.

나는 이중에서 제일 나를 와닷게 하는 것은 상처 주는 말을 알아차려요랑 칭찬도 비난도 똑같아요였다.


일단 상처 주는 말을 알아차려요에서는 상대방의 말이나 행동이 내 생각이나 가치관에 어긋나면 그것에 대해 "틀렸다.' "나쁘다.' "옳지 못한다.' 하고 판단하는 말이다. 이런 말을 들으면 이해받지 못한다는 생각이 들어 화가 나거나 우울해진다, 우리가 하는 많은 말은 여기에 속한다.

내가 여기에 대하여 느낀점은 나도 다른 사람에게 상처 주는 말을 하지 않겠다.


그 다음은 칭찬도 비난도 똑같아요에서는 칭찬은 좋은 것 비난은 나쁜 것 이라고 생각하기 쉽다.

누군가를 비난하는 것은 상대방의 마음에 상처를 주는 일이지만, 칭찬한느 것은 상대방을 위하는 마음이라고 여기기 때문이다. 그러나 칭찬이 항상 상대방을 위한 것은 아니다.

내가 여기에 대하여 느낀점은 다른사람을 비난을 하지 않고 칭찬을 해야 겠다.


이 책은 내용이 정말 좋은 것 같다.



다음글 진주를 삼킨 거위